정보공유라이선스
정보공유라이선스 이용방법 정보공유디렉토리 정보공유공동체 라이선스 프로젝트 소개
라이선스 프로젝트 소개
프로젝트 소개
IPLeft 소개
Press Center
Contact Us


공유적 지적재산권 모임 IPLeft는 1999년 2월 서울에서 개최된 '지적재산권과 독점문제 토론회'에 참가한 단체와 개인이 모여 만들어졌습니다. 토론회 이후 시민사회단체 내부에서 지적재산권에 대한 지속적인 연구와 개입이 필요하다는 인식아래 매주 모임을 가져왔습니다.

그리고 1년 정도 지적재산권에 대한 이론적 비판, 현 시스템에 대한 비판, 대안적인 제도, 카피레프트 운동 등에 대해서 다양한 자료를 검토하고, 논의한 끝에 2000년 3월 [다른과학] 8호에 기획특집 '정보,생명과 지적재산권'을 게재했습니다. 또 2000년 4월 서울에서 '정보,생명과 지적재산권 토론회'를 두 번에 걸쳐 개최했습니다. 그 성과를 모아 2000년 8월 단행본 '디지털은 자유다'(이후출판사)를 발간했습니다. 그 와중에도 삼성전자의 비스니스모델 특허에 대한 무효심판을 제기했고 ICANN 요코하마 회의에 참가하는 등 지적재산권 관련 행사나 토론회에 적극 참여하는 등 관련 이슈에 적극적으로 대응하여 왔습니다.

또한 그동안의 활동과 문제의식을 모아 2001년 1월 'IPLeft 선언문'을 작성하게 되었습니다. IPLeft는 선언문에서 지적재산권 제도와 이를 강화하려는 경향에 의해 소수자가 정보를 사적 소유하고 이에 대한 권리를 독점하여, 오히려 기술과 문화의 발전을 저해하고 있는 현실에 반대하는 입장을 당당히 선언하고 있습니다. 이 선언문은 지적재산권 문제에 관심있는 여러 단체와 개인의 의 견을 통해 계속 고쳐 나갈 것입니다.

IPLeft는 지적재산권 제도가 창작과 발명을 촉진하는 본래의 기능에서 벗어나, 표현의 자유나 개인의 프라이버시 등 기본권을 억압하는 정치적 도구로 사용될 수 있다는 사실에 주목합니다. 또한 지적재산권의 강화로 인해 사회 계층간, 국가간 정보 격차가 심화되는 경향을 우려합니다. 나아가 진정한 혁신과 창조를 위해서는, 정보독점을 제도적으로 보장하기보다는 정보공유의 미덕이 사회적으로 확산되어야 한다고 믿습니다. IPLeft는 앞으로도 지속적으로 지적재산권 체제에 대한 입장의 발표 및 정책 생산, 자료의 발간, 이슈 파이팅 등을 계획하고 있습니다. 또한 메일링리스트를 통해 지적재산권과 카피레프트 운동에 대해 논쟁적인 토론을 확산시켜 나갈 것입니다.

IPLeft는 멤버쉽 모임이 아닙니다. 사실상 회원의 구분이 전혀 없으며, 매주 한번씩 갖는 회의에 누구나 자유롭게 참여할 수 있습니다. 회원소통의 수단으로 ip@list.jinbo.net 이라는 메일링리스트를 운영하고 있으며, IPLeft 홈페이지(http://www.ipleft.or.kr)에서 자신의 e-mail 주소를 넣으면 가입하실 수 있습니다.


정보공유라이선스2004.정보공유연대IPLeft. 별도의 표시가 없는 한 본 사이트의 내용은 '정보공유라이선스:영리개작허용'을 따릅니다.
정보공유연대IPLeft | 다음세대재단국가인권위원회에서 후원해주셨습니다.